home / 부인과클리닉 / 여성질환 / 자궁내막증
 
 
 
 
  여성의 70-90%는 월경시에 월경혈이 역류합니다. 다시 말하면 월경혈이 질을 통해서 밖으로 배출될 뿐
 
  아니라, 일부가 나팔관을 통해 골반 내로 들어갑니다. 이때 자궁 내막 조직이 월경혈과 함께 골반 내로  
  흘러들어 간 뒤, 골반에 자궁 내막증이 생기게 된다는 가설이 있는데 이것이 바로 '이식설'입니다.  
  대부분의 여성이 월경혈의 역류를 경험하지만 자궁 내막증에 걸리는 여성은 한정되어 있습니다.  
  그 원인을 규명하기 위해 다양한 연구가 진행중에 있는데, 아마도 면역 체계의 이상 때문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면역 작용의 일환으로 분비되는 사이토카인이라는 물질은 정충의 운동성을 저하시키기도 하고 자궁
 
  내막 세포가 골반 내에 잘 이식되도록 도와주기도 합니다.  
  면역설은 간단히 말해, 면역 체계에 이상이 생기게 되면 사이토카인이라는 물질이 분비되고, 바로 이  
  사이토카인의 작용으로 골반 내로 역류된 월경혈에 섞여 있는 자궁 내막 세포가 골반 내에 이식되면서  
  자궁 내막증이 발생한다는 것입니다.  
 
 
  이식설에서 설명하는 것과같은 원인으로 자궁 내막증이 생겼다면, 이식부위에서 부분적인 염증 반응이
 
  일어나며, 깊이 이식되었을 때는 주위 조직이 파괴됩니다.
 
  이것이 통증의 주된 원인인데, 그 밖에 주변 조직과의 유착, 조직이 딱딱하게 굳어지는 섬유화 현상, 월  
  경혈이 고였다가 흡수되면서 주변 조직을 끌어당기는 경우 등에도 통증이 발생합니다.  
  자궁 내막증은 발생 부위에 따라 요통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하지만 자궁 내막증의 정도와 통증의 정도  
  는 별로 상관관계가 없는 것 같습니다. 복강경을 통해 살펴본 결과, 자궁 내막증이 매우 심한 환자였지  
  만 그동안 아무 증상이 없었던 경우가 왕왕있었기 때문입니다.  
 
 
  자궁 내막증을 치료하기위해서는 복강경 수술을 하거나 약물요법을 씁니다. 복강경이란 배꼽 밑에
 
  약 1cm 정도의 작은 구멍을 뚫고 기계를 넣은 다음, 육안 또는 TV 모니터를 통해 골반 속을 들여다 보는  
  검사입니다.
 
  치료적 수술이나 조직을 채취하기 위해 복부 좌우에 구멍을 한두 개 더 뚫기도 합니다. 복강경 수술은  
  진단과 동시에 시행하게 되는데 유착과 병의 요소를 제거하고 조직을 채취합니다.